x

서울시립영등포장애인복지관 사이트맵

본문 바로가기
정보공유
복지관뉴스 목록
복지관뉴스
목록
[사람중심실천팀] 3월 27일-29일 두드림반 자립체험을 진행했습니다
24-04-09 15:31 162회 0건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1740_4735.png



안녕하세요. 영등포장애인복지관 사람중심실천팀입니다. 


사람중심실천팀에서는 발달장애인의 안전하고 행복한 지역사회 내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자립역량 강화를 위한 자립체험활동을 연1회 실시하고 있습니다.


"2박 3일동안의 독립적 주거 생활, 우리가 정말 잘할 수 있을까?!"하며 

두근두근 걱정 반 기대 반의 마음에서 시작했던 2022년도 첫 자립체험을 지나

어느덧 두드림반 참여자 분들이 1년 중 가장 손꼽아 기다리는 프로그램으로 자리잡게 되었는데요 :)


2024년에도 어김 없이 찾아온! 두드림반의 자립체험활동!

우리의 자립의 첫 걸음을 위한 2박 3일 간의 여정을 지금 공개합니다.


1. 우리가 직접 계획한 자립체험 여정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2771_9787.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2773_5392.jpg
 

자립이란, 나의 삶에 있어 중요한 것들을 내가 직접 선택하고 결정하고, 이에 대한 책임을 스스로 지는 것이기 때문에

우리의 자립체험은 우리가 직접 모든 일정과 중요한 사항들을 계획하고 결정합니다. 

두드림반 참여자 분들이 자립체험을 손꼽아 기다리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자립체험 일주일 전부터 직접 모두가 각자의 자립생활계획표를 수립했습니다.

또, 나의 계획을 실행하기 위해서는 돈이 얼마가 필요한지, 목적지가 있다면 가는 길은 어떻게 되는지,

먹고 싶은 음식이 있다면 어떤 재료로 어떻게 준비해야하는지 직접 검색하고 계획하는 과정을 거쳤습니다.



2. 3월 27일, 자립체험 첫째날 - 자립체험홈으로의 퇴근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2998_0125.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04_7496.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10_228.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12_4759.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14_2474.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16_5515.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18_2709.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19_666.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21_4483.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23_0257.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28_325.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30_9113.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32_2901.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44_7809.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33_7744.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041_0206.jpg
 

대망의 자립체험 첫째날, 부푼 마음을 한가득 안고

저희의 자립홈이 있는 홍대입구역 인근 숙소로 향했습니다.


우리가 2박 3일동안 지내게 될 동네를 탐방하고, 각자 계획에 맞게 식사를 준비하기 위해 

인근 마트 및 정육점에서 식재료를 구입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각자의 자립생활계획에 따라 배달 어플을 활용해 배달음식을 시켜보기도 하고, 간단한 조리를 하기도 하면서

어느덧 우리의 근사한 첫번째 식탁이 완성되었습니다.


식사 후에는 근처 빵집과 노래방, 카페에서 잠깐의 여유를 즐기기도 했습니다. 



3. 3월 28일, 자립체험 둘째날 아침 - 교양과 여유가 흐르는 아침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418_4838.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419_8696.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421_1765.jpg
 

​어느덧 두번째 날 아침, 모든 참여자 분들이 모두 계획에 맞는 시간에 기상하여 각자의 방식으로 여유있는 아침을 즐겼습니다.

(담당자가 가장 늦게 일어났다는 후문이.. 있습니다 ^^..)


각자의 방법으로 출근 준비를 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해 함께 복지관으로 출근하였습니다.




4. 3월 28일, 자립체험 둘째날 오후 - 우리가 퇴근 후 일상을 보내는 방법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24_9539.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26_1314.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27_5555.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28_7529.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30_0144.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31_5923.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32_8974.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36_8531.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38_4272.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39_7602.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43_3009.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46_5248.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49_3701.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51_9755.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53_5686.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56_6919.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664_7857.jpg
 

복지관 퇴근 후, 우리가 보낸 일상입니다.  

퇴근 후 함께 카페에서 커피도 한 잔 하고, 영화관에서 영화도 한 편 보고, 불고기도 재워두고,

저녁 먹고 나서는 동네 빨래방에 가서 빨래도 하고 오는, 빨래를 기다리면서 왁자지껄 보드게임을 하는!

어떻게 보면 소소하고 평범한, 보통의 일상이었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독립적으로, 주도적으로 진행했기 때문에!

또 우리 8명이 이 일상을 함께함으로 인해 소중하고 특별한 추억이 되었습니다 :-)




5. 3월 29일, 자립체험 셋째날 - 자립체험은 끝이지만, 우리의 자립은 이제부터 시작!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921_0976.jpg
6f51719c557b0ec37dc8415f34dc3c14_1712643924_3603.jpg
 

​3일차도 2일차와 마찬가지로, 모든 참여자 분들이 독립적으로 기상 및 아침식사, 퇴실 준비를 마치며 

이렇게 2박 3일간의 자립체험 일정이 모두 마무리되었습니다~!!



"너무 재미있었어요!" "올해 자립체험 두번 갔으면 좋겠어요." "2박 3일이 너무 짧아요. 더 길게 하면 안되나요?"

우리의 2박 3일 간의 시간이 너무 행복하고 소중했던만큼,

모두 피곤함보다도 아쉬움을 한가득 안고 귀가하였습니다.


2024년도 자립체험은 끝이지만, 이 자립체험이 첫 걸음이 되어

우리의 자립은 이제부터 시작!이라고 생각합니다.


우리에게 있어 중요한 것들을 우리가 척척 결정하고 선택하는 삶,

지역사회 여러 이웃들과 왁자지껄 즐겁게 함께하는 삶,

우리 모두의 보통의 삶을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그 여정에 사람중심실천팀이 함께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본 자립체험이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시간과 마음을 보태어 주신 자원봉사자 분들께 특히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 문의: 사람중심실천팀 두드림반 _ 이진주 사회복지사 (070-5202-0572)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목록

Fixed headers - fullPage.js
Fax. 02-3667-0877
주소 우 07254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22 | Email ydpwelfare@hanmail.net
Copyright©서울특별시립영등포장애인복지관 All right reserved. Designed by MIR